“강인이를 왜?” 바르셀로나에 패배한 PSG, 이유가 이강인?!

새벽에 열린 PSG와 바르셀로나의 맞대결

이강인이 선발 출전했으나 팀은 패배했는데요. 이강인 관련된 주장이 나와 화제입니다.

그냥 할걸

결국 루이스 엔리케 감독이 이강인을 갑자기 교체한 것이 실패의 원인으로 나타났습니다.

PSG는 한국시간으로 11일에 프랑스 파리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린 2023-2024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FC 바르셀로나에 2-3으로 패했습니다. 4강 진출팀은 오는 17일에 열리는 2차전에서 결정될 것입니다.

이날 PSG는 4-3-3 포메이션으로 출전했습니다. 킬리안 음바페, 마르코 아센시오, 우스만 뎀벨레가 공격라인을 이끌었고, 비티냐, 파비안 루이스, 이강인이 중앙 라인을 형성했습니다. 수비진은 누누 멘데스, 루카스 베랄두, 뤼카 에르난데스, 마르퀴뇨스로 구성되었으며, 골키퍼는 잔루이지 돈나룸마가 맡았습니다.

공격의 축

이강인은 공격의 문을 열었습니다. 전반 6분에는 박스 모서리 부근에서 바르셀로나 골대를 향해 왼발 슈팅을 시도하여 선제골을 노렸지만, 골키퍼에게 막혔습니다. 전반 27분에도 비슷한 위치에서 슈팅을 가했지만 결과는 변함없이 선방되었습니다.

이강인은 이날 매우 활약하여, 비티냐의 동점골로 이어진 장면에서 기점 패스를 제공하는 등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그의 패스 성공률은 94%로, 기회 창출은 3회로 가장 높았으며, 슈팅은 2회(유효슈팅 2회), 태클 성공 1회, 리커버리 1회의 기록을 보여주었습니다.

특히 이강인은 우측면에서 우스만 뎀벨레와 마르코 아센시오와의 연계를 통해 바르셀로나 수비진을 교란하는 인상적인 플레이를 선보였습니다. 전반전에 있어서 PSG의 중요한 공격 루트는 이강인과 뎀벨레가 위치한 오른편 측면이었습니다.

볼간수 능력

또한 이강인은 공을 지키는 능력을 발휘하여 팀에 큰 도움을 주었습니다.

바르셀로나가 수비를 강화하고 라인을 내리며 역습에 주력하는 전략을 펼친 상황에서, PSG는 바르셀로나의 진영 안에서 공을 보유하면서 공격을 조율해야 했습니다. 이강인의 능력이 그런 상황에서 매우 필수적이었습니다.

그러나 엔리케 감독은 비티냐가 역전골을 넣은 후 10분이 지난 뒤에 이강인을 자이르 에머리와 교체했습니다. 이강인은 이전 경기에서 체력을 소모한 상태였고, 바르셀로나와의 중요한 경기에서 60분 가량만 출전하고 교체되었습니다.

엔리케 감독의 결정은 결과적으로 실패로 이어졌습니다. PSG 선수들이 바르셀로나의 진영에서 공을 잘 보유하지 못함에 따라 역습을 당하기 쉬워졌습니다.

결국

결국 바르셀로나의 교체 선수인 페드리가 어시스트한 하피냐의 골로 인해 다시 동점을 맞았고, 이어서 분위기에 휩쓸린 PSG는 코너킥에서 안드레아스 크리스텐센에게 역전골을 허용하며 경기를 뒤집어졌습니다.

PSG는 이강인이 결장한 상황에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하게 되었습니다. 부담이 커지면서 경기를 계속해서 내주게 되었습니다. 이는 이강인이 팀에게 제공하는 중요한 요소가 부재했기 때문에 발생한 것입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