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님! 한국 감독은 어때요?” 유튜버가 질문하자.. 클롭의 충격적인 답변

다음 행선지 한국대표팀 어떠신가요?

한 유튜버의 말에 클롭감독 답변이 화제입니다.

한국팀 어때요?

위르겐 클롭 감독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감독직 제안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소식은 유튜버 ‘축구대장 곽지혁’이 자신의 채널에 게시한 영상을 통해 알려졌습니다. 해당 영상에서 곽지혁은 클롭 감독을 직접 만나기 위해 영국 리버풀로 향했다고 전했습니다.

클롭 감독은 2023-24 시즌을 마치고 리버풀을 떠날 예정이며, 그의 리버풀과의 계약은 2026년까지이지만 조기에 팀을 떠나기로 결정했다고 합니다.

명장 클롭

클롭 감독은 리버풀에서 2015년 10월 부임한 이후 클럽의 전성기를 이끌며 세계 최고의 명장 중 한 명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그는 리버풀을 이끌고 프리미어리그, UEFA 챔피언스리그, FA컵, 리그컵, FIFA 클럽 월드컵 등 다양한 대회에서 수많은 트로피를 획득했습니다.

올 시즌에도 카라바오컵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리버풀의 성공적인 시즌을 이끌고 있으나, 프리미어리그에서는 후반기 성적 부진으로 인해 시즌을 3위로 마감할 것으로 보입니다. 클롭 감독의 이러한 결정과 행보는 그가 어떤 새로운 도전을 택할지에 대한 많은 추측을 낳고 있습니다.

한국행에 대해

위르겐 클롭 감독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감독직에 대해 회의적인 입장을 보였습니다. 유튜버 ‘축구대장 곽지혁’은 리버풀로 직접 찾아가 클롭 감독에게 사인을 받으며 한국 대표팀 감독직에 대한 의견을 물었습니다.

이에 클롭 감독은 최근 경질된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의 사례를 들며, 그 자리의 부담감을 토로했습니다. “클린시의 사례를 보면 내가 그 자리를 해도 될지 모르겠다. 마무리가 좋지 못했다”라는 클롭의 답변은 그의 부정적인 생각을 드러냈습니다.

클롭 감독의 대한민국 대표팀 감독직에 대한 생각은 그의 현 위치와 경력을 고려했을 때 이해가 갑니다. 세계 최고의 클럽 중 하나를 이끌며 탁월한 성과를 보여준 그에게 대표팀 감독직은 매우 다른 종류의 도전이 될 것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클롭 감독은 그 질문에 웃음으로만 답하며, 구체적인 거절 의사는 밝히지 않았지만, 그의 반응은 그가 한국 대표팀을 이끌 가능성이 낮음을 시사했습니다. 이는 대한민국 축구협회가 새로운 사령탑을 찾는 데 있어 또 다른 고려사항을 더하게 될 것입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