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이재성이지!” 분데스리가 시즌 종료, 이재성에 대한 독일의 놀라운 반응

분데스리가의 주인공은 이재성이었습니다.

어제 최종전이 치러진 가운데, 이재성의 놀라운 활약이 재조명됐습니다.

극적 드라마

이재성 선수가 소속된 마인츠가 분데스리가에서 극적인 잔류에 성공하며, 놀라운 반전 드라마를 썼습니다.

분데스리가 공식 채널은 “마인츠가 예술적인 대탈출에 성공했다”고 전하며, 이재성 선수가 큰 역할을 한 것을 특히 강조했습니다.

시즌 초반에는 강등이 유력해 보였던 마인츠는 극심한 부진 끝에 감독 교체라는 큰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후, 팀은 3월부터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잔류 가능성을 높여갔습니다.

마인츠는 보훔과의 경기를 기점으로 9경기 동안 5승 4무를 기록하며 저력을 발휘했습니다.

이재성 중심

이재성 선수는 이 무패행진의 중심에 있었습니다. 보훔전에서의 도움으로 팀의 2-0 승리를 이끌며 반등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고, 그 후로도 꾸준히 팀의 핵심 선수로 활약했습니다.

특히, 다름슈타트와의 경기에서는 2골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대승을 이끌었습니다.

분데스리가 33라운드에서는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멀티골을 기록하며 마인츠의 자력 잔류 가능성을 크게 높였습니다.

이 경기에서 이재성 선수는 경기 최우수 선수(MVP)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그의 연속된 활약으로 ‘풋몹’에서도 세 경기 연속 평점 7.3을 받으며 호평을 받았습니다.

이재성 선수의 뛰어난 활약은 팀의 분데스리가 잔류라는 극적인 성과로 이어졌고, 분데스리가 공식 채널도 마인츠의 반전 드라마에 주목하며 그의 역할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이로써 마인츠는 예상치 못한 잔류 성공으로 다음 시즌에도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할 기회를 얻게 되었습니다.

그는 신이다

이재성 선수는 마인츠가 분데스리가 잔류를 확정 지은 중요한 경기인 볼프스부르크 원정에서도 핵심 역할을 수행했습니다.

이번 경기에서 왼쪽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그는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는 못했지만, 볼프스부르크 수비진을 지속적으로 괴롭히며 경기를 주도했습니다.

볼프스부르크가 후방에서 짧은 패스로 경기를 풀어나가려 할 때마다 이재성은 신속하게 압박을 가해 상대의 실수를 유발했습니다.

마인츠는 그의 활동량과 압박 덕분에 볼프스부르크를 3-1로 꺾었고, 이 승리로 강등 위기에서 벗어나 승강 플레이오프(PO) 진출을 피할 수 있었습니다. 이재성은 이 경기에서 73분 동안 활약하며 마인츠의 9경기 무패행진에 방점을 찍었습니다.

이재성 역할이 중요했던 이유

이로써 마인츠는 2024-2025 시즌에도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재성은 2023-2024 시즌에 총 6골 3도움을 기록했는데, 그중 4골 2도움은 팀의 잔류를 위한 결정적인 순간에 기록된 것이었습니다. 그

의 기여도는 분데스리가에서 그의 가치를 명확히 증명하는 결과로, 마인츠의 ‘극적 생존’을 가능하게 한 주요 원동력 중 하나였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