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들 저도 있어요!” 리그1 시즌종료, 마지막 경기 이강인의 놀라운 근황

역시 이강인? 맞다 이강인!

리그1도 종료가 된 가운데, 이강인의 놀라운 근황이 화제입니다.

마지막 경기

이강인(23세, 파리 생제르맹)이 FC 메스와의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최고의 평점을 받았습니다.

카를로스 솔레르와 함께 경기의 주역으로 활약한 그는, PSG의 리그1 최종전에서 2-0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이 경기는 프랑스 로렌주 메스의 세인트 생포리앙에서 2023-24시즌 리그1 34라운드로 진행되었습니다.

이미 리그 우승을 확정한 상태였던 PSG는 이 승리로 승점 76점을 기록하며 시즌을 마무리했습니다. 이강인은 이날 오른쪽 윙어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며 활약했습니다.

올 시즌 리그에서 3골 4도움을 기록한 그는, 모든 대회를 합쳐 5골 5도움을 달성하며 공격 포인트 두 자릿수를 완성했습니다.

경기초반

경기 초반 이강인의 활약이 돋보였습니다. 전반 7분, 코너킥을 차기 위해 나선 그는 카를로스 솔레르에게 짧게 패스했고, 솔레르는 즉시 오른발 크로스를 올렸습니다.

이 크로스는 골키퍼를 넘어 바로 골로 이어졌고, 이강인의 리그 4호 어시스트로 기록되었습니다. 또한, 전반 12분에는 마르코 아센시오의 정확한 왼발 땅볼 크로스를 오른발로 밀어 넣어 그의 리그 3호골을 성공시켰습니다. 이강인의 이날 활약은 팀의 승리뿐만 아니라, 개인 기록에도 빛나는 순간이었습니다.

재능은 확실하다

이강인은 득점과 어시스트뿐만 아니라 패스와 슈팅에서도 뛰어난 정확성을 보여주며 FC 메스와의 리그1 최종전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이날 그의 패스 성공률은 무려 93%, 슈팅 정확도는 100%, 드리블 성공률 75%, 롱패스 성공률 역시 100%에 달했습니다. 이러한 수치는 이강인의 발 밑에서 PSG의 공격이 움직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그의 기여도가 매우 컸음을 보여줍니다.

경기 평점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풋몹은 이강인의 이러한 활약에 평점 8.8을 부여했습니다. 이 평점은 선취골을 넣은 카를로스 솔레르와 동일하며, 두 선수 모두 이날 경기에서 최고 평점을 받았습니다.

또한, 이강인에게 중요한 어시스트를 제공한 마르코 아센시오도 8.5점을 받으며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이강인은 이번 리그1 시즌의 화려한 마무리를 장식한 후, 쿠프 드 프랑스 결승전을 남겨두고 있습니다.

그의 남은 경기에서도 뛰어난 활약을 통해 시즌을 성공적으로 마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강인의 지속적인 활약은 그가 PSG와 한국 축구에 있어 얼마나 중요한 자원인지를 다시 한번 입증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