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음바페와 나란히” 갑자기 10대 000으로 선정된 손흥민, 충격적인 이유 밝혀졌다

손흥민은 윙어인데..

다소 놀랍고도 뜬금없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무려 00에 손흥민이 선정된것입니다.

세계 10대

현존하는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를 찾는 일은 언제나 논란의 여지가 많습니다. 그러나 영국의 ‘기브미스포츠’가 발표한 명단은 흥미로운 주목을 받았습니다.

이 목록에서는 토트넘의 손흥민이 10위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손흥민은 윙어로 주로 활약하지만, 가끔은 스트라이커로서의 역할을 맡기도 합니다. 이번 시즌에는 해리 케인과 히샬리송의 이탈로 손흥민은 스트라이커로서 팀을 이끌었으며, 그의 골 폭격으로 많은 이목을 끌었습니다.

윙어인 손흥민이?

손흥민은 주 포지션이 윙어이지만, 그의 스트라이커로서의 능력과 활약은 눈에 띄었습니다. 그의 선정은 놀랍긴 하지만, 손흥민이 EPL에서 가장 강력한 폭격수 중 하나로 평가되는 이유를 보여줍니다.

이 명단에서 손흥민을 포함한 EPL 출신의 스트라이커는 단 두 명뿐이었는데, 다른 한 명은 맨체스터 시티의 홀란드였습니다. 이것은 손흥민이 EPL에서 높은 평가를 받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 매체는 “축구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골을 넣는 것입니다. 스트라이커는 이를 가능하게 만드는 주요한 역할을 합니다. 골을 넣는 능력과 팀에 미치는 영향력, 경기에서의 경쟁력 등을 고려하여 이번 명단을 선정하였습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러한 기준 아래, 손흥민이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 중 하나로 인정받는 것은 당연한 결과로 여겨집니다.

손흥민이 10위에 올라간 이유는 그의 다양한 역할과 뛰어난 능력 때문입니다. 손흥민은 엔제 포스테코글루 체제에서 스트라이커로 활약했으며, 이는 그가 이 명단에 포함될 자격이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올 시즌 전반에 걸쳐 주로 9번 포지션에서 활약하며, 20경기에서 12골을 넣었습니다. 손흥민은 윙어로 활약하지만, 해리 케인의 이적으로 인해 스트라이커로서 뛰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그는 양발을 모두 활용할 수 있으며, 날카로운 마무리 능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1위는 홀란드 아닌..

그리고 세계 10대 스트라이커 중 1위는 바이에른 뮌헨의 케인입니다. 케인은 올 시즌 리그에서 놀라운 활약을 펼쳤으며, 26경기에 출전하여 31골을 넣었습니다.

이로써 그는 분데스리가에서 압도적인 득점 1위를 차지했고, 역사상 데뷔 시즌 최다골 신기록을 세우기도 했습니다. 이 매체는 케인을 현대 축구의 답으로 극찬하며, 그의 마법같은 활약을 소개했습니다.

마지막으로, 현존하는 세계 10대 스트라이커 전체 순위는 다음과 같습니다: 1위 해리 케인(바이에른 뮌헨), 2위 엘링 홀란드(맨체스터 시티), 3위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 4위 라우타로 마르티네스(인터 밀란), 5위 빅토르 요케레스(스포르팅), 6위 앙투안 그리즈만(아틀레티코 마드리드), 7위 빅토르 오시멘(나폴리), 8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알 나스르), 9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르셀로나), 10위 손흥민(토트넘)입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