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심각하네” 독일언론 또다시 김민재에게..’이것’ 해버렸다

또다시 김민재 위기?!

독일에서 다시 한번 김민재를 00하고 있습니다.

수비수 재편

바이에른 뮌헨의 팬들이 수비진 재편과 관련해 의외의 주장을 내놓았습니다. 최근 독일의 TZ가 보도한 바에 따르면, 바이에른 뮌헨의 팬들은 마티아스 더리흐트를 유지하고 대신 김민재와 다욧 우파메카노의 판매를 원한다는 의견을 나타냈습니다.

이는 바이에른 뮌헨이 슈투트가르트의 주전 센터백 이토 히로키를 영입하고, 레버쿠젠의 조나단 타와 협상 중인 것으로 알려진 상황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습니다. 히로키와 타가 바이에른에 합류한다면, 기존의 수비진 구성에도 큰 변화가 예상됩니다.

방출가능성

특히 2023~2024시즌 동안 더리흐트와 에릭 다이어에 밀려 벤치를 지키는 경우가 많았던 우파메카노와 김민재는 이적설과 함께 방출 가능성이 계속해서 거론되어 왔습니다.

그러나 독일 스카이스포츠의 보도에 따르면, 바이에른 뮌헨은 더리흐트의 높은 주급을 절감하고자 하며, 그가 시장에 나와 있음을 알렸습니다. 더리흐트의 계약은 2027년까지 유효하며, 그의 연봉은 1500만 유로에 달합니다.

더리흐트가 지난 시즌 부상으로 인해 많은 경기에 결장했음에도 불구하고, 팬들은 그의 남은 활약을 기대하며 김민재와 우파메카노의 이적을 선호하는 의견을 표현했습니다. 이는 바이에른 뮌헨의 여름 이적 시장 전략에 중요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상황입니다.

어떻게 돌아가는 거야?

바이에른 뮌헨이 이번 여름 선수단의 대대적인 교체에 직면하면서, 특히 수비진에서 급진적인 변화가 예상된다고 독일의 TZ가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뱅상 콤파니 감독은 마티아스 더리흐트를 팀에서 내보낼 계획이며, 그와의 작업 계획이 없다고 전해졌습니다. 이와 동시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더리흐트의 영입에 관심을 보이고 있으나, 팬들은 이러한 판매 계획에 강하게 반대하는 의견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김민재 속마음

더리흐트는 토마스 투헬 체제에서 에릭 다이어와 함께 설득력 있는 모습을 보였음에도 불구하고, 김민재와 다욧 우파메카노는 실수를 반복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일부 팬들은 김민재가 유럽챔피언스리그에서의 탈락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며 그의 이적을 주장하는 목소리가 높았습니다.

김민재는 지난 시즌 동안 아쉬운 모습을 보였지만, 시즌이 끝난 후 그는 반등 의지를 강하게 드러냈습니다. 그는 개인적으로 만족스럽지 못한 시즌이었으며,

다음 시즌에는 더 발전하기 위해 많은 생각과 반성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러한 그의 의지는 차기 시즌에 그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하게 만듭니다.

더리흐트의 미래는 유로 2024 이후에 결정될 예정이며, 많은 팬들이 그의 잔류를 선호하고 있음을 TZ는 전했습니다.

이처럼 바이에른 뮌헨의 수비진 개편이 어떻게 이루어질지, 그리고 어떤 선수가 팀을 떠나게 될지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습니다. 김민재가 팀에 남아 더 나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지, 아니면 다른 변화가 있을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