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의 사건” 벤탄쿠르 손흥민 사태, 마침내 린가드 입장 나왔다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인종차별적 발언 문제로 인해 영국 프리미어리그가 다시 한번 논란의 중심에 섰습니다.

손흥민 선수가 토트넘의 주장으로 있는 가운데, 팀 내에서 벌어진 이러한 사건은 많은 이들에게 충격을 주었습니다.

제시 린가드 의견

이와 관련하여 제시 린가드 선수는 자신의 의견을 밝히지 않았습니다. 그는 최근에 K리그에서 활동을 시작한 바, 프리미어리그의 일에 대해 코멘트하는 것이 부담스러울 수 있다고 매체는 전했습니다.

린가드 선수가 인종차별 문제에 대한 질문을 받은 것에 대해 일부 축구 팬들은 의문을 표했습니다. 그러나 린가드 선수가 과거에 인종차별적 공격을 경험했기 때문에, 그의 의견이 중요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이러한 질문은 일견 타당하게 보입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트드에서 뛰었던 그는 인종차별로 인해 심각한 정신적, 정서적 고통을 겪었습니다. 이러한 배경을 감안할 때, 그가 어떤 입장을 취할지는 매우 민감한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2019년

제시 린가드는 2019년에 소셜 미디어에서 반복적인 인종차별적 욕설을 받으며 큰 고통을 겪었습니다.

그의 경기가 부진할 때마다 인스타그램과 X(구 트위터) 등의 플랫폼에서 그를 향한 인종차별적인 댓글과 메시지가 쇄도했고, 이러한 사회적 압력은 그의 정신 건강에 심각한 타격을 주었습니다.

린가드는 이러한 인종차별적인 발언들이 자신에게 매우 고통스럽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는 이것이 단지 축구 선수로서가 아니라, 한 개인으로서 자신에게 큰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습니다.

경기 중에도 린가드는 인종차별을 경험했습니다. 일부 관중들이 리그 경기 도중 인종차별적인 언어를 사용해 그를 겨냥한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에 맨체스터 유나이트드는 즉각적으로 반응하여 이러한 행동을 강력히 비판하고 관련자들을 찾기 위해 철저한 조사를 벌였습니다. 클럽은 성명을 통해 인종차별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며, 선수들에 대한 모든 형태의 차별을 강력히 비난한다고 밝혔습니다.

BBC와의 인터뷰에서 린가드는 자신의 인종차별적 경험에 대해 공개적으로 이야기하며, 인종차별이 축구는 물론 사회 전반에 걸쳐 여전히 큰 문제로 남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이러한 경험이 선수들에게 스스로를 보호하고 더 강해지도록 만드는 동시에 인종차별에 맞서 싸울 사명감을 느끼게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러한 경험은 축구 선수로서뿐만 아니라, 사회 구성원으로서의 그의 정체성에 깊은 영향을 미쳤습니다.

벤탄쿠르 사건

로드리고 벤탄쿠르가 우루과이의 TV 프로그램 ‘포를라 가미세타’에서 생방송 인터뷰 도중 손흥민 선수에 대해 부적절한 인종차별적 농담을 한 사건은 많은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이 발언은 손흥민 선수와 그의 가족을 비하하며 동양인이 모두 똑같이 생겼다는 편견을 내포하고 있습니다, 이는 동양인에 대한 인종차별적인 클리셰 중 하나입니다.

벤탄쿠르는 자신의 발언이 논란이 된 후, 해당 발언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발언은 인종차별에 대한 깊은 이해와 인식의 부족을 드러내며, 스포츠계와 사회 전반에서 인종차별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 한 번 고취시켰습니다.

이 사건을 계기로 축구계 내에서 인종차별에 대한 보다 철저한 교육과 감시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X